[영상 스케치] 포항 월포해수욕장 후릿그물체험
[영상 스케치] 포항 월포해수욕장 후릿그물체험
  • 김용국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4일 20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4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월포해수욕장의 인기 체험 행사인 ‘후릿그물 체험행사’가 지난 13일 열렸다.

포항시는 전통 후릿그물 어업 방식을 알리고 월포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들에게 또 하나의 즐거움을 제공하고자 월포해수욕장번영회와 ‘후릿그물 체험행사’를 마련했다.

후릿그물 어업은 해안 가까이 얕은 곳에 있는 물고기를 잡는 어법이며, 바다나 강에서 물고기를 잡을 때 쓰는 큰 그물인 후리(후릿그물)를 바다에 던져놓고 육지에서 천천히 양쪽 끌줄을 당겨 고기를 잡는 전통 방식이다.

오전부터 진행된 이번 체험행사는 정연대 북구청장을 비롯해 시·도의원 등 지역 인사, 자생단체, 피서객 200여 명이 직접 참여해 길이 1km의 후릿그물을 잡아당기며 고기잡이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체험에 참가한 관광객들은 그물을 직접 잡아당기고 그물속 물고기를 맨손으로 잡으며 색다른 추억을 만들었다. 또한 체험행사 후에는 직접 잡은 물고기를 즉석에서 회, 매운탕으로 시식할 수 있어 피서객들의 만족감을 높였다.

한편 후릿그물 체험행사는 7월 13일부터 8월 11일까지 주말 중 10회에 걸쳐 진행되며, 풍랑의 영향에 따라 행사가 유동적이므로 체험 행사 전에 월포해수욕장 번영회(054-232-9770)에 문의 후 참여하면 된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