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4차 산업혁명 캠퍼스 공무원 특강 운영
영천시, 4차 산업혁명 캠퍼스 공무원 특강 운영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6일 08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6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청
영천시는 16일부터 ‘4차 산업혁명 캠퍼스’ 직원특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강은 팀장급 이하 직원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은 교육이 희망’이라는 핵심비전을 내세워 내달 14일까지 주 2회 시립도서관 지산홀에서 실시한다.

이와 관련해 시는 이창원 미래일자리연구소 대표를 강사로 초빙, 6급 팀장급과 7급 이하로 구분해 총 9차례에 걸친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한다.

팀장급 직원은 ‘지능화 사회의 공유정보를 활용한 수평적 리더십과 공공서비스 혁신방안’을, 7급 이하 직원은 ‘인지적 유연성과 창의력 개발, 복합문제의 해결, ICT기술을 활용한 실무행정 응용사례’를 중심으로 강의한다.

그동안 시는 간부공무원 대상 특강을 시작으로, 3월‘4차 산업혁명 토크콘서트’, 5월·6월 ‘블록체인 기술과 로봇기술의 미래’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해왔다.

시는 이번 특강 또한 연장 선상에서 step-by-step 식의 반복적인 학습을 통해 직원들이 관심의 끈을 놓지 않고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실무에 응용하고 적용할 수 있는 측면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김영태 4차산업 담당은 “4차 산업은 이미 시대적 트렌드로 정착되고 있다”며 “사람과 기술, 과학과 인문학이 함께 조화를 이루는 융·복합시대에 걸맞은 인재를 양성하고 이를 통해 역점시책 개발과 혁신적 업무추진을 위해 특강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