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농어업회의소 설립 준비모임 개최…2020년 출범 목표
경주시 농어업회의소 설립 준비모임 개최…2020년 출범 목표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6일 17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7일 수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립추진단, 실무 TF팀 구성 추인
경주시 농어업회의소 설립을 위한 준비모임이 16일 농업인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주낙영 시장이 추진배경 등을 설명하고 있다.
경주시는 16일 농업인회관에서 경주시장, 시의장, 농어업인단체, 설립추진단 44명, 농·축·수협, 유관기관 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어업인의 자발적 참여에 의한 협의체인 ‘경주시 농어업회의소’ 설립준비 모임을 개최했다.

이번 모임에서 농어업회의소 설립 추진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농어업인 직능 및 품목별 대표 등 44명을 설립추진단으로 구성하는 농어업회의소 설립추진단 구성(안)과 실무 TF팀 구성(안)에 대한 심의안건을 추인했다.

이와 함께 경주시 농어업회의소 추진배경 및 향후계획에 대한 설명 있었다.

주낙영 시장은 “보호무역, FTA, 기후변화 등 해마다 어려운 현실에 놓여있지만, 한편으로는 ICT·인공지능, 신기술이 결합된 스마트팜 보급 등 새로운 변화 또한 시작됐다”며 “이 어려움과 변화의 한가운데 농어업회의소는 농어업계의 컨트롤타워로서 새로운 힘이 되어줄 것이며, 시는 이를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이환 수석단장은 “경주시 농어업회의소는 농어업인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2020년 출범을 목표로 힘차게 매진할 계획이며 협치농정의 파트너로서 경주시 농어업의 위상을 높이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농어업회의소는 협치농정 실현과, 현장의 의견수렴 강화, 추진체계의 효율성 제고를 위한 기구로서 지난해 8월부터 설립 준비의 기틀을 마련해 오고 있으며 2020년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