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신청사 유치전 중립" 약속
대구시의회 "신청사 유치전 중립" 약속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6일 21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7일 수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68회 임시회 개회 직후 2층 간담회장서 입장 밝혀
대구시의회는 16일 전체 의원 간담회를 열고 대구시 신청사 건립에 중립을 지키기로 약속했다. 대구시의회
대구시내 각 구 군이 대구시 신청사 건립 유치 경쟁을 하고 있는 가운데 대구광역시의회는 16일 중립 입장을 유지할 것임을 약속했다.

대구광역시의회(배지숙 의장)는 16일 제268회 임시회 개회 직후 2층 간담회장에서 전체 의원 간담회를 열고 대구시 신청사 건립이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시의회 의원들은 끝까지 중립적인 입장을 견지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구시의회 의원 일동은 ‘대구시 신청사 유치경쟁에 대한 대구광역시의회 보도자료’를 내고, 지역사회를 통합하고 성공적인 대구시 신청사 건립을 위해 △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끝까지 중립적인 입장을 견지할 것과 △ 의회 본연의 역할에 매진할 것을 약속 한다 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전체회의에서 배 의장은 이번 신청사 건립으로 대구시의 위상과 시민의 자긍심이 살아나고 나아가 지역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을 주문 했다.

이어 배 의장은 “대구시 신청사 건립사업이 15년간 답보상태를 벗어나 시민들의 기대 속에서 추진되고 있다”면서 “신청사를 어디에 건립할 것인가 보다는 신청사를 어떻게 만들고 어떤 가치를 담아야 할 것인가에 함께 힘을 모으고 고민할 때.”라고 강조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