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에코북스 새마을작은도서관' 개관
구미 '에코북스 새마을작은도서관' 개관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7일 17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덕 중흥S클래스 에코시티 거주민 문화사랑방 역할 기대
구미시 산동면 인덕리에 위치한 중흥S클래스 에코시티에 ‘에코북스 새마을작은도서관’이 17일 개관했다
구미시 산동면 인덕리에 위치한 중흥S클래스 에코시티에 ‘에코북스 새마을작은도서관’이 17일 개관했다.

중흥S클래스 에코시티는 1532세대, 5000여명이 입주한 대단지 아파트로 특히 30~40대 젊은층이 많아 어린 자녀들의 독서와 교육 등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구미시의 42번째 새마을작은도서관으로 자리잡게 된 에코북스 새마을작은도서관은 70.95㎡ 규모의 공간에 어린이 도서와 일반도서 4700여권을 비치해 지역 주민들과 어린이들이 책 읽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조성됐다.

운영시간은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 10시~12시, 오후 4시~5시로 특히 월요일은 오후 7시부터 8시30분까지 개방해 직장을 다니는 부모와 아이를 위한 문화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에코북스새마을작은도서관 개관으로 구미시에는 총 42개소의 새마을작은도서관이 조성됐으며, 도서대출 외에도 다양한 문화취미교실운영, 독서활성화사업을 통해 지역밀착형 문화 소통공간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