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감사원, S등급 못받은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 연임 '잘못'
감사원, S등급 못받은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 연임 '잘못'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7일 17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7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

2012년 첫 임기를 시작해 올해 세 번째 대구도시공사 수장에 취임한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의 연임 과정이 잘못됐다는 감사 결과가 나왔다.

감사원이 2018년 2월 결정한 대구도시공사 사장의 연임이 절차를 제대로 지키지 않은 것이라고 17일 발표했다. 지방자치단체 전환기 취약분야 특별점검’ 감사 보고서를 통해서다. 이번 감사는 지난해 6월 지방선거를 전후로 지방권력이 바뀌는 시점에 통제기능 약화에 따른 토착비리 증가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지방행정 취약 분야를 점검하기 위해 작년 10월부터 2개월간 진행했다.

지방공기업법과 행정안전부 지침에 따르면 지방공기업 사장은 ‘경영평가’와 ‘경영성과계약 이행실적 평가’에서 모두 최고 등급을 받아야 한다. 이종덕 사장은 2017년에 경영평가에서는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았지만, 성과계약 이행실적 평가에서는 A등급을 받는 데 그쳤다.

대구도시공사는 2017년 12월에 행정안전부 질의회신을 통해 연임 요건을 확인한 다음 이종덕 사장이 연임 요건에 맞지 않는다는 점을 대구시에 보고했는데도, 대구시는 연임을 추천할 수 있다고 공사에 통보했다.

이에 따라 공사는 임원추천위원회 회의 안건에 A 사장의 연임이 가능한 것으로 작성·보고했다.

위원회는 이종덕 사장이 연임할 수 없다는 사실을 모른 채 대구시에 이종덕 사장의 연임을 추천했고, 대구시는 그대로 승인했다.

감사원은 이종덕 사장 연임을 추천하기 위한 임원추천위원회 지원 업무에 부당한 영향을 주고, 사장 연임 승인 업무를 부당하게 처리한 관련자들의 징계를 대구시장에게 요구했다. 사장 연임을 추천하기 위한 임원추천위원회 지원 업무를 부당하게 처리한 관련자들에 대한 문책도 요구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