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10월부터 6000여농가 농민수당 지급…추경예산 30억원 편성
봉화군, 10월부터 6000여농가 농민수당 지급…추경예산 30억원 편성
  • 박문산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8일 17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까지 봉화사랑상품권 50만원씩 지원
봉화군 청사

봉화군이 10월부터 농업인 경영안정 자금(농민수당)을 지급한다.

경북 내에서 농민수당 지급은 봉화군이 가장 빠르다.

봉화군은 “지난 6월 농어인 경영안정 자금 관련 조례가 군의회에서 통과함에 따라 다음 달 추가경정예산 30억원을 편성한다”고 18일 밝혔다.

10∼11월에 농업경영체(농지 1000㎡ 이상 직접 경작)로 등록한 6000여 농가에 봉화사랑상품권으로 50만원씩 줄 계획이다.

봉화군 관계자는 “농민수당은 농업이란 공익 가치를 인정하는 상징성이 있다”며 “농민에게 신청을 받아 지급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한편 봉화군에 이어 청송군이 내년 1월부터 ‘농민수당’ 지급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