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재 국회의원, 제26차 소통의 날 성료
김정재 국회의원, 제26차 소통의 날 성료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1일 20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2일 월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재 국회의원과 함께하는 제26차 소통의 날’ 행사가 지난 20일 포항사무실에서 열렸다.
‘김정재 국회의원과 함께하는 제26차 소통의 날’ 행사가 지난 20일 포항사무실에서 열렸다.

이날 태풍 다나스로 인한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100여 명의 주민들이 사무실을 찾아 다양한 민원을 제시했다.

민원인들은 흥해게이트볼장 그늘막 설치·다목적 회의시설 설치·아파트 안전진단 요청·하천 설계 등 시설 정비 요구·기계면 학야리 저수지 인근 개발 반대·자연녹지 형질 변경에 따른 우현동 금호어울림아파트 주민 불편 사항 건의 등 주민숙원사업 및 집단민원 요청이 이어졌다.

특히 일자리가 없어도 너무 없다는 이야기·손님이 없어 건물이 텅텅 비어있는데 세금만 자꾸 오른다며 경제를 살려달라는 이야기 등 경제문제와 주 52시간 근무제가 적용되는 장애인 복지시설의 인력증원을 위한 지원확대요구 등의 목소리도 많았다.

김 의원은 주민들에게 직접 받은 12건의 정책제안과 그 외 다수의 민원을 정리해 의정활동반영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또 지역 민원들은 지역 도·시의원들을 통해 관계 정부기관 및 경북도·포항시 등과 협의를 거친 결과를 안내하기로 했다.

김정재 의원은 “살아가는 이런저런 이야기를 함께 나누면서 진정으로 국민을 위한 정치의 길을 찾는 소통의 날을 계속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