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산-영천' 대중교통, 8월 20일부터 무료 환승
'대구-경산-영천' 대중교통, 8월 20일부터 무료 환승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2일 20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3일 화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산-영천’ 간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승객은 오는 8월 20일부터 무료 환승을 할 수 있다.

이들 자치단체는 23일 오전 영천시청에서 환승시스템 구축사업의 진행 및 향후 일정을 포함한 최종 보고회를 갖는다.

이날 보고회는 대구시 버스운영과장, 경산시 경제환경국장, 영천시 도시건설국장과 대구도시철도공사,(주)디지비(DGB)유페이 등 사업 관계자가 참석해 상호 간 의견교환과 함께 추진경과 보고회를 가진다.

광역환승사업을 위해 시스템 구축용역을 버스와 지하철로 구분해 진행 중이며, 향후 시스템 안정화 등을 거쳐 8월 13일에 시범운행을 실시한 후 8월 20일부터 본격 운행에 들어가게 된다.

이번 대중교통 광역 환승이 추진됨에 따라 광역권 교통망을 이용하는 시민은 물론, 대구시와 경산시, 영천시 간 상호 교류확대로 경제공동체가 이루어짐에 따라 도시 간 상생의 시대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하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앞서 지난해 12월 4일 대구시-경산시-영천시는 대중 교통 광역 무료 환승 업무협약을 맺었다.

대중교통 광역 환승 사업은 인근 지자체 간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높이고 실질적인 상생협력을 통한 거시적 발전을 위해 민선 7기 출범과 동시에 시작됐다. 그동안 수차례의 실무협의를 거쳐 대구도시철도공사와 대구시 버스조합, ㈜디지비(DGB)유페이 및 관련 운수 업체 간에도 적극적인 협력으로 추진돼왔다.

서덕찬 대구시 교통국장은 “경산시와 영천시의 협조에 감사드리며, 대구시를 중심으로 주변 도시간의 공동생활권 형성으로 지자체와 민간의 교류확대를 기대한다”라며 “시행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