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의회 청소년 대표단, 경주시의회 방문
한·미의회 청소년 대표단, 경주시의회 방문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8일 17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9일 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회 시설·역사 유적지 견학
‘2019 한미의회 청소년 교류사업’ 미국 대표단 일행이 25일 경주시의회를 방문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가 주관하고 국회사무처가 후원하는 ‘2019한·미의회 청소년 교류사업’ 미국 대표단이 지난 25일 경주시의회를 방문했다.

미국 하원 외무위원회에서 선발한 우수 대학생 10명과 관계자 등 13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은 이날 1박 2일 일정으로 경주를 방문해 경주시의회 시설 견학 및 현황 등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또한 대표단은 불국사, 석굴암, 동궁과 월지 등 역사문화유적지 등 경주의 대표적인 역사유적지를 둘러봤다.

올해로 36회를 맞이하는 양국 간 교류사업은 한국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와 미국 하원 외무위원회의 주관으로 매년 진행되며, 이번에는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천년고도의 도시를 견학하고자 경주를 방문했다.

미국 대학생 대표단은 “1박 2일의 짧은 일정이지만 천년고도 경주시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었다”며 “기회가 된다면 가족들을 데리고 다시 경주시를 방문해 경주시의 수많은 문화유적 탐방을 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윤병길 의장은 “먼길을 오신 대표단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천년고도 경주를 방문해 주신 데 대해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면서 “이번 교환방문을 통해 양국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환영인사를 전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