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농업기술센터, 신규 귀농인 안정 정착·영농기술 습득 총력
울진농업기술센터, 신규 귀농인 안정 정착·영농기술 습득 총력
  • 남현정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1일 17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2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멘토·멘티 현장이수교육 시행
울진군 농업기술센터가 신규 귀농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영농기술 습득에 힘을 쏟고 있다.

농업기술센터는 멘토, 멘티가 한 팀을 이뤄 총 9팀(19명)으로 구성, 지난 4월부터 8월까지 5개월간 현장에서 실습교육 위주로 진행했으며, 매월 20일 이상, 160시간 이상 이수 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교육을 이수할 경우 멘토는 약 40만 원, 멘티는 80만 원의 교육비가 지급된다.

신규 농업인 선도 농가 현장실습 교육은 귀농인의 안정적인 정착과 영농기술 습득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시작한 이래 19명의 신규 농업인에게 현장실습 기회를 제공했으며, 앞으로도 대부분 귀농인이 실습 작목 관련 영농을 이어갈 계획이다.

올해 선정작목은 양봉, 고추, 도라지 등 작년과 비교해 다양한 작목을 개설했다.

전은우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최근 귀농에 대한 관심도와 현장실습 교육의 수요가 높아지는 것으로 해석되며, 앞으로도 신규농업인이 조기 영농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김형소 기자 khs@kyongbuk.com

남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남현정 기자
남현정 기자 nhj@kyongbuk.com

유통, 금융, 농축수협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