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일본 수출규제 확대 대책회의 개최
청도군, 일본 수출규제 확대 대책회의 개최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6일 17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7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은 5일 군청 일본의 백색국가제외결정 및 수출 규제에 따른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있다.청도군.
청도군은 지난 5일 군청 제1회의실에서 이승율 청도군수 주재로 각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결정 및 수출 규제에 따른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일본 정부가 지난 2일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을 의결함에 따라 전략물자뿐만 아니라 비전략물자에 대해서도 수출 규제가 확대될 것을 우려해 대책을 강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청도군은 지역 내에 소재한 다양한 산업의 수출·입 업체 동향까지 수시로 파악해 피해기업 지원, 관계기관 간담회 개최 등 발 빠르게 대처할 예정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국가위기상황임을 인식해 비상대책상황반 운영 및 ‘1기업1담당제’ 운영 등으로 일본의 수출 규제에 따른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