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황성공원 '맥문동 꽃' 만개…보랏빛 물결로 '출렁'
경주 황성공원 '맥문동 꽃' 만개…보랏빛 물결로 '출렁'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7일 15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8일 목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황성공원 내에 조성된 맥문동단지가 보랏빛 물결을 이루면서 시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경주시민의 힐링공간인 황성공원에 맥문동 꽃이 만개해 보랏빛 물결을 이루고 있다.

경주시는 황성공원 내 맥문동단지가 보랏빛 물결로 일렁이기 시작하면서 전국 사진작가와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7일 밝혔다.

맥문동은 다년생 그늘식물로 뿌리는 한약재로 쓰이고, 잎은 난 모양으로 사철 푸르며 무더운 8월에 보라색으로 개화한다.

황성공원 맥문동단지는 2015년부터 심기 시작해 현재 약 8000㎡에 30만 본이 심어져 대 군락을 이루고 있다.

또한 황성공원 맥문동단지는 소나무 숲과 어우러져 환상적인 모습을 자아낸다.

이로 인해 전국의 사진작가들이 이 시기에 아름다운 장면을 영상에 담기 위한 발길이 끊어지질 않는다.

특히 산책로에 길게 늘어져 있는 맥문동 보랏빛 물결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와 생활의 활력소를 제공하고 있다.

장병규 도시공원과장은 “황성공원 내 맥문동단지가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큰 호응에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잘 관리해 황성공원의 볼거리와 힐링의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