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10 9일부터 국내 사전판매…124만8천500원부터
갤노트10 9일부터 국내 사전판매…124만8천500원부터
  • 연합
  • 승인 2019년 08월 08일 1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8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모델로만 출시…갤노트10플러스는 최대 149만6천원
삼성전자가 역대 최고 사양으로 더 강력해진 ‘갤럭시 노트 10’ 사전 판매를 오는 9일부터 19일까지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갤럭시 노트 10’은 S펜의 움직임을 인식해 스마트폰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S펜’,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얇고 가벼운 디자인, 초고속 5G, 12GB RAM 등 고성능 PC급 성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10·갤럭시노트10 플러스의 국내 사전판매를 9일부터 19일까지 진행하고, 23일 정식 출시한다고 7일(미국 현지시간) 밝혔다.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모델로 나온다.

사전 구매 고객은 공식 출시 전인 20일부터 26일까지 개통할 수 있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6.3인치 일반 모델과 6.8인치 플러스 모델로 출시되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는 5G 모델로만 출시된다.

갤럭시노트10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핑크, 아우라 블랙, 아우라 레드의 4가지 색상의 256GB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124만 8천5백원이다.

플러스 모델은 내장 메모리 용량에 따라 256GB, 512GB 2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256GB 모델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화이트, 아우라 블랙, 아우라 블루의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39만 7천원이다. 512GB 모델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블랙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49만 6천원이다.

갤럭시노트9이 109만4천500원(128GB), 135만3천원(512GB)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10만원 이상 비싸지만 같은 5G폰인 갤럭시S10 5G(256GB 139만7천원·512GB 155만6천500원)와 비교하면 비슷하거나 저렴하다.

갤럭시노트10 시리즈를 26일까지 개통한 고객은 사전구매 사은품으로 스포츠 밴드 ‘갤럭시 핏(Galaxy Fit)’, 무선충전패드 듀오와 클리어 뷰 커버, 글랩(glap) 게임패드와 LED 커버 등 사은품 3종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또 디스플레이 파손 수리 비용의 50%(1년 1회, 개통일 기준)를 현장에서 즉시 할인해주는 혜택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사전구매 사은품 신청 고객 중 추첨을 통해 갤럭시 팬 파티 초대권(1인 2매)을 제공한다. 갤럭시 팬파티는 이달 16일 부산을 시작으로 대구(17일), 서울(23∼24일), 대전(30일), 광주(8월 31일)에서 진행된다.

삼성전자는 사전 구매 사은품 신청 시 룰렛 이벤트에 당첨된 고객에게는 한국식 빈티지 커피 브랜드 ‘프릳츠(FRITZ)’와 향기 브랜드 ‘오센트(Oh, Scent!)’가 갤럭시노트10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한 텐화점 굿즈 1종을 제공한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