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농업 선두, 경북한농연' 농업경영인대회 개최
'미래 농업 선두, 경북한농연' 농업경영인대회 개최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20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까지 청송군 일원
경북농업경영인대회가 ‘함께한 열정의 30년, 미래 농업의 선두!경북한농연!’라는 슬로건으로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청송군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한농연 경북도연합회 회원들의 자긍심 고취는 물론 농산물 가격하락, 농촌고령화 등 어려운 농업환경에 대한 대국민적 인식제고와 사회적 공감대 형성, 소비자 중심의 새로운 농업 패러다임에 맞는 농업인의 자세와 역할을 모색하기 위해 2년에 한번 씩 개최되는 대규모 행사이다.

12일 지방농정의 냉정한 평가를 통해 우리 농업의 현주소를 알아보고 이를 토대로 우리농업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지방농정토론회’가 열렸다.

개회식은 13일 오후 7시 청송읍 용전천 특설무대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국회의원, 도의원, 시장·군수, 유관기관·단체장, 농업경영인 회원 및 가족 1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이날 행사 주요내빈들을 환영하는 리셉션과 회원들이 참여하는 신명나는 사물놀이 한마당 공연이 식전행사로 펼쳐지며, 본 행사인 개회식과 환영의 밤 및 불꽃놀이 시간을 가지며, 14일 폐막식을 끝으로 모든 행사를 마친다.

부대행사로는 25개사의 농기계업체가 참여하는 농기계 전시회가 대회장내 전시부스에서 열리고, 문화·체험행사에는 수중꼬리잡기, 메기잡이 및 한농연 가족의 밤 행사 등이 다채롭게 진행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농산물 가격하락, 농촌고령화 등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농촌 현장을 지키는 농업경영인들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농업은 생명·안보·녹색 산업으로 반드시 지켜내야 하고 그 선두에농업경영인들이 앞장서 달라”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