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도군, 쓰레기 불법투기지역 이동식 CCTV 9대 운영
청도군, 쓰레기 불법투기지역 이동식 CCTV 9대 운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3일 17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은 상습적인 쓰레기 불법투기지역에 이동식 감시카메라를 설치,운영한다.청도군.
청도군은 상습적인 쓰레기 불법투기지역에 이동식 감시카메라(CCTV) 9대를 설치·운영, 쓰레기 불법투기를 근절키로 했다.

이번에 설치한 이동식 CCTV는 무단투기 취약지역과 민원발생 지역에 신속하게 이동 설치·운영한 뒤 다른 장소로 옮기는 방식으로 기존의 고정식 감시카메라에 비해 활용도가 높고 민원이 발생하면 즉시 이동설치가 가능해 민원 대응이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또 이번에 설치된 이동식 CCTV는 태양광 배터리로 작동되므로 기존 고정식 CCTV와는 달리 별도의 전기공사가 필요 없으며, 동작 감지센서가 달려있어 투기지역에 접근하면 경고 방송이 송출된다.

청도군 관계자는 “불법투기 쓰레기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상습투기 지역에 설치하고 수시로 영상을 확인해 무단투기자 적발과홍보를 병행 할 계획이다. 이동식 CCTV를 활용해 쓰레기 불법투기 예방으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