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재해·갑질 없는 건설 현장 조성"…한수원-협력사 간담회 개최
"산업 재해·갑질 없는 건설 현장 조성"…한수원-협력사 간담회 개최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3일 20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원은 13일 원전건설 협력사 대표 70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재해 Zero 및 갑질 근절을 위한 시공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한수원 본사 전경.
한국수력원자력은 13일 부산 동부산관광호텔에서 원전건설 시공협력사 50개사 대표 70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업재해 Zero 및 갑질 근절을 위한 시공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근로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건설현장 조성 및 갑질 근절을 통한 건전한 파트너십 구축’에 대한 발표 등이 진행됐다.

또 협력사 직원 150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갑을발생 위험진단 및 실태조사’ 설문조사 결과에 대한 토론도 있었다.

특히 정재훈 사장이 직접 협력사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듣고 답변하며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해결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한수원은 앞으로 지속적인 협력사 간담회를 통해 발전적인 제언과 건의를 적극 반영하는 등 관련사간 상호 협력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산업재해 방지를 위해서는 근로자가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근로환경 조성과 근로자의 안전의식 개선이 중요하며, 갑질 근절을 통해 상호 존중의 관계형성이 매우 중요하다”며 “한수원은 원전 협력기업과의 상생을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