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통합신공항 추진 ‘주민결의대회’ 개최
군위군, 통합신공항 추진 ‘주민결의대회’ 개최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5일 18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6일 금요일
  • 5면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주민 등 1000여 명 참가
통합신공항 추진 ‘군위읍 주민결의대회’에서 통합신공항은 군위우보란 구호를 외치고 있다.
“통합신공항은 군위우보가 답이다”

통합신공항 추진 군위읍 주민결의대회가 14일 오후 6시 30분부터 군위읍 삼국유사 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날 주민결의대회에는 군위군 김화섭 통합 신공항 유치위원장을 비롯해 김영만 군위군수, 심 칠 군위군의회 의장, 박창석 경북도의회 공항추진위원장, 홍복순 군위군의회 부의장과 군 의원, 지역주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김화섭 통합신공항 유치위원장은 “군위가 전국 지방소멸 위기 지역 2위이고, 공항 유치만이 군위군이 살아갈 길이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주민협의회가 주축이 되어 통합 신공항 군위 우보 유치로의 홍보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이어 박창석 경북도의회 공항추진위원장은 “경북의 최우선 사업인 공항이전에 발맞추어 여러분들이 군위 우보면으로의 유치에 함께 뜻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김영만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소통행정으로 군위군이 최종이전지로 결정되도록 온 힘을 다할 것이며, 앞으로 있을 주민투표에서 주민 여러분의 현명한 선택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군위군은 8개 읍면 순회 ‘통합 신공항’ 추진 ‘주민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oj0808 2019-08-24 08:45:33
두곳의 후보지는 국방부 안데로 주민투표를 시행하는것이 두후보지간의 이설을없0ㅐ는방법이다
지금이 상황에서 주민투표방식을변경한다면
두후보지간에 이설이생겨 대구공항이전의 문제가
또다른 불씨에 불을붙히는 꼴이된다
두후보지간에 타협은 있을수도없고
공항이전자체가
분쟁에휘말려 건설자체가 어려워진다
국방부에서는 어떤 일이있어도 제시한 주민투표 를 시행토록 추진하여주세요
어떤경로를 지켜보더라도 군위우보가 소보비안보다한수위입니다

boj0808 2019-08-24 08:45:00
두곳의 후보지는 국방부 안데로 주민투표를 시행하는것이 두후보지간의 이설을없0ㅐ는방법이다
지금이 상황에서 주민투표방식을변경한다면
두후보지간에 이설이생겨 대구공항이전의 문제가
또다른 불씨에 불을붙히는 꼴이된다
두후보지간에 타협은 있을수도없고
공항이전자체가
분쟁에휘말려 건설자체가 어려워진다
국방부에서는 어떤 일이있어도 제시한 주민투표 를 시행토록 추진하여주세요
어떤경로를 지켜보더라도 군위우보가 소보비안보다한수위입니다

송효섭 2019-08-23 16:46:54
주민투표는 공정하게 되어야 합니다. 후보지는 소보비안, 우보입니다. 그렇다면 소보비안면 주민들의 투표와 우보면 주민들의 투표가 되어서 찬성율을 비교해야 합니다. 아니면 군위군과 의성군+소보면의 투표를 해서 찬성율을 봐야 합니다. 불공정한 투표방식은 전체 통합공항 이전을 백지화시키고, 대구 경북의 백년대계를 무산시킬 것입니다. 모두 현명한 투표방식채택을 위하여 전력을 기울여야 할 것입니다. 절대 물러서면 안됩니다.

boj0808 2019-08-20 20:40:31
의성군위유치위들아
국방부에서 무슨잘못있다고 국방부를 원망하느냐
대구시와 경북도 군위군과 의성읍 4개 지자체 단체장들이 합의하여
서로간에 불만이 있더라도 주민투표에 의해 수용한다라고
4개지자체 단체장들이 합의한사항이다
그렇게 약속하고 합의서를 작성했다면 그대로 시행하는것이 도리아니냐?
설마설마했더니 의성 군위 유치위들 끝까지 추한 뒷모습을보이네
고집을부린다고 국책사업을 막을수없고
마음에 안든다고 뒤집을수 없는것이 국가사업이다
이제 막바지 에서 불만이야기 한다고 될일이 아니다
투쟁한다고 될일은 더더욱아니다
투쟁 ?? 정부를 상대해서 투쟁해봐라 되는강~ 안되는강 ~
아무리투쟁을 해도 정부사업은 그대로 추진된다

boj0808 2019-08-20 20:06:53
정부와 국방부 관계자님들은 원칙데로 추진하시면 됩니다
중재자들이 나서도 안되며 중재한다고 중재될일이 아닙니다
의성군을위해서 대구시민들과 군위군을 외면하실겁니까
의성군을 위해서 중재를한다면 그것은 또다른 불씨에 불을 짚히는 것과 같습니다

군위군민들과 대구시민들이 들고 일어난다면 그때는 어떻게 문제해결을 하실겁니까?
정부와 국방부에서는 원칙데로 추진하시면 이설이없지만
혹여 다른 불씨에 불을 짚히지는 말아 주세요

단독후보지 군위우보는 김영만 군위군수 님 혼자 대구공항 이전 유치신청 하면 됩니다
어느누구도 막지못하며 막을수도 없습니다

공동후보지 군위군과 의성군 은 김영만 군수님과 김주수 군수님
두분이 유치신청을 하는것이 정상입니다
이는 불변입니다
김영만 군위군수님은 소보 공항 유치신청 을 백지화 시키시오
대구시민들과 군위군민들과 뜻이며 바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