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소방서,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주택용 소방시설 전달
문경소방서,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주택용 소방시설 전달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8일 0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8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소방서가 16일 라마다 문경새재 호텔에서 지역내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을 위한 주택용 소방시설 무상 기증 전달식을 하고 있다.
문경소방서는 16일 라마다 문경새재 호텔에서 지역내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을 위한 주택용 소방시설 무상 기증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은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확대 및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을 위해 문경소방서, 라마다 문경새재 호텔, 가은남성·여성의용소방대 간 협업으로 진행됐다.

라마다 문경새재 호텔에서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기증하고 가은남성·여성의용소방대에서 마을담당제 운영을 통해 재난취약가구를 방문해 무상 설치·보급할 예정이다.

라마다 문경새재 호텔 김동린 회장은 “이번 전달식을 계기로 재난취약계층에 소방시설 보급이 확산되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문경소방서·라마다 문경새재 호텔 간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문경 시민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이 재난취약계층에 대한 주거안전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우리 지역 내 모든 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될 수 있도록 홍보하고 관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