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 사랑의 정 나눔행사 가져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 사랑의 정 나눔행사 가져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8일 17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9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는 말복을 맞아 노인회원들을 위해 정성스럽게 준비한 삼계탕을 대접했다.청도군.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는 말복을 맞아 노인회원들을 위해 정성스럽게 준비한 삼계탕을 대접했다.청도군.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회장 김용개)는 지난 16일 말복을 맞아 화양읍 송북리 청도군 자원봉사센터에서 청도군 노인회원들을 위해 정성스럽게 준비한 점심식사를 대접하는 사랑의 정 나눔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바르게살기운동 여성봉사회 회원들이 주축이 돼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 회원 50여 명이 참석해 이른 아침부터 어르신들을 대접할 삼계탕을 정성껏 준비했으며 식당 내 환경정비, 주방 정돈 등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김용개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 회장은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해 준 회원들에게 감사하고, 어르신들이 삼계탕을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보면서 따뜻한 사랑과 정을 나누는 소통의 장을 마련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봉사활동에 참여한 바르게살기운동 청도군협의회 회원 모두에게 감사드린다. 어르신들은 청도의 든든한 버팀목이니 오늘 준비한 삼계탕을 맛있게 드시고 막바지 무더위도 건강하게 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