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다목적용 CCTV 93대 설치사업 완료…안전사각지대 해소
영천시, 다목적용 CCTV 93대 설치사업 완료…안전사각지대 해소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0일 16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 망정동 주공아파트 휴먼시아 뒷길에 설치된 다목적용 CCTV.
영천시는 지난 19일 지역 내 다목적용 CCTV 설치사업을 완료했다.

시는 경찰서와 협의해 우범지역, 농촌마을 등 30개소 총 93대 다목적용 CCTV를 1차 설치하고 CCTV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통합 관리한다.

특히 이번 다목적용 CCTV 설치로 범죄예방 효과뿐만 아니라 불법주정차 단속, 쓰레기 불법투기 단속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CCTV 설치로 범죄취약지역에 대한 추가 모니터링이 가능해져 안전사각지대를 최소화했다”며 “하반기에도 2차 다목적용 CCTV를 추가 설치하는 등 지속적으로 확대 설치해 각종 사건 사고로부터 시민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보다 살기 좋은 영천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