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화된 관광도시 구미 밑그림 그린다
차별화된 관광도시 구미 밑그림 그린다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0일 20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진흥 마스터플랜 수립 연구용역 착수 보고회 개최
대경 광역벨트화·대표 축제 개발 등 다양한 의견 수렴
구미시는 20일 시청 3층 상황실에서 관련 전문가와 시 관계 부서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미시 관광진흥 마스터플랜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구미시가 관광도시 기반 구축과 중·장기 관광정책 로드맵 작성을 위한 ‘구미시 관광진흥 마스터플랜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20일 시청 3층 상황실에서 관련 전문가와 시 관계 부서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보고회는 경과보고 및 사업개요설명, 착수보고 발표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보고회에 참석한 시 관계 부서장들은 △도시재생사업과 관광산업의 연계 △ 산업관광 활성화 △농촌체험 프로그램과 연계한 관광체험상품 개발 등 각과에서 추진되고 있는 사업과 연계한 관광상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외부 전문가 그룹에서는 △ 젊은 세대를 위한 대표 야간관광명소 개발 △ 대구·경북권을 묶는 광역벨트화 사업 △구미 대표축제 개발 등 현장의 목소리, 수요자 중심의 시각으로 구미만의 특색있는 관광정책을 주문하면서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용역을 통해 구미 안에 잠들어 있는 오랜 전통과 활기찬 도시의 이미지를 끄집어내 ‘매력있고 개성있는 관광도시’로 도약하길 바란다”며 “산재한 관광자원에 대한 정밀한 진단과 평가로 타 지자체 보다 경쟁력 있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발굴·육성하고 선택과 집중을 통한 관광활성화에 더욱 힘써 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구미시는 이번 보고회를 통해 관광산업이 중요한 미래먹거리 산업이자 시민들의 삶의 질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판단, 관광발전에 시정역량을 결집시키고 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