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협회 KOSFA, 포스코WTP제품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 선보여
철강협회 KOSFA, 포스코WTP제품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 선보여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2일 21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3일 금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건축박람회 참가…라돈 가스 차단, 내외장제 등 주택 솔루션 전시
한국철강협회 KOSFA가 22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막한 제51회 MBC 건축박람회에 포스코 WTP(World Top Premium Product)제품인 PosMAC을 소재로 한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를 선보였다.
한국철강협회 KOSFA(옛 스틸하우스클럽·회장 김상균)가 22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막한 제51회 MBC 건축박람회에 포스코 WTP(World Top Premium Product)제품인 PosMAC을 소재로 한 ‘건강한 주택 스틸하우스’를 선보였다.

스틸하우스는 미국의 경량목구조 2x4공법에서 유래됐으며, POSCO의 WTP제품인 PosMAC 강판을 C자 형태로 가공해 골조를 세운 뒤 구조용 합판·내외부 단열재·마감재 등을 시공해 건축하는 방식의 건축물을 말한다.

스틸하우스는 단독주택·다가구주택·다세대주택, 공공시설물 등 다양한 건축물에 적용된다.

25일까지 나흘간 열리는 이번 건축박람회에는 KOSFA 소속 14개 업체가 함께 참가하며, 스틸하우스의 내진 성능 우수성과 골조부터 시공까지 다양한 정보 제공과 함께 스틸 소재를 활용한 내외장재와 가구를 전시한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건축물 라돈 가스 발생에 대한 이슈를 완전히 잠재울 수 있는 라돈 가스 차단 제품도 함께 선보여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포스코강판은 빛의 세기와 보는 방향에 따라 색이 변하는 카멜레온 강판·대리석의 질감과 모양을 그대로 살려낸 강재를 활용한 마감재 및 가구·컬러 스테인리스스틸 소재로 꾸며낸 주방과 PosMAC에 패턴을 넣은 다양한 제품을 함께 전시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무엇보다 PosMAC 강재를 활용한 강건재의 무한한 변신을 시작으로 강건재 시장을 이끌 수 있을 지 주목된다.

또한 대리석 등에서 발생하는 라돈 가스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이를 잠재울 솔루션을 스틸하우스와 함께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솔루션은 스틸하우스에 적용 가능한 라돈 가스 차단재로 미국에서 가져온 제품으로 지면에서 나오는 라돈 가스를 차단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소식은 ‘건강한 주택’을 꿈꾸는 예비 건축주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현장에서는 라돈가스 차단재의 효과를 직접 관람객들에게 보여주는 실험을 진행한다.

한편 100% 재활용이 가능한 스틸하우스의 소재는 친환경적이면서도 탁월한 내진 성능과, 높은 단열성능 등의 장점들을 가지고 있어 국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왔으며, 환경과 안전에 대한 이슈가 커짐에 따라 앞으로 더욱 주목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실제 미국·일본·호주·뉴질랜드 등 선진국에서는 스틸하우스 건축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