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지소미아 종료 결정' 나가미네 日대사에 공식 통보
정부, '지소미아 종료 결정' 나가미네 日대사에 공식 통보
  • 연합
  • 승인 2019년 08월 23일 22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3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일, 외교당국간 대화 지속 중요하다는 점에 동의"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은 23일 오후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를 외교부 청사로 초치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의사를 일본 정부에 공식 통보했다.

통보는 ‘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담은 외교 문서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는 “양측은 한일관계와 관련한 제반 문제 해결을 위해 외교당국간 대화를 지속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나가미네 대사는 청사에 드나들면서 ‘일본의 입장’ 등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았다.

지소미아 연장 여부를 결정할 시한은 24일로, 정부는 전날 지소미아를 연장하지 않고 종결하겠다고 결정한 바 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