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항 봉화군수, 에너지정책 전환 위한 덴마크·스웨덴 방문
엄태항 봉화군수, 에너지정책 전환 위한 덴마크·스웨덴 방문
  • 박문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6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지난 18일부터 25일까지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대표 자격으로 덴마크와 스웨덴을 방문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지난 18일부터 25일까지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 대표 자격으로 덴마크와 스웨덴을 방문했다.

이번 정책연수는 에너지전환 정책을 공유하고 성공적인 추진사례를 분석해 지역의 에너지전환과 에너지 분권을 위한 지자체 정책 발굴을 위해 마련됐으며, 지방정부협의회 소속 지방자치단체장(6명)과 민간 에너지 전문가 등 총 28명의 인원이 참여했다.

지역 주민 협동조합이 운영하고 있는 덴마크의 미델그룬덴 해상풍력단지, 풍력, 태양광, 바이오매스 등의 100% 재생에너지로 에너지 수요를 충족하고 있는 삼쇠에너지 자립섬, 조선업의 쇠퇴로 지역 활성화를 위해 친환경 에너지 도시로 거듭난 스웨덴의 말뫼지역 등을 방문했으며, 에너지 자립 프로젝트 성공과 재생에너지 발전소 건립으로 발생한 주민 갈등 해결의 다양한 사례들을 벤치마킹하고 의견을 공유하기도 했다.

또한 덴마크 대사와 스웨덴 말뫼시장과의 면담을 통해 유럽의 지역별 재생에너지 기후 에너지계획과 추진사례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지역 주민참여를 통한 재생에너지 사업 활성화 등에 대한 논의도 진행했다.

엄 군수는 “이번 연수를 통해 지역의 특성에 맞는 성공사례와 재생에너지 갈등 해결방안에 대한 다양한 사례를 접할 수 있었으며, 봉화군의 에너지 전환 정책과 민선 7기 공약사업인 군민 직접참여형 태양광 발전사업 추진에도 연계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에너지정책 전환을 위한 지방정부협의회’는 2016년 12월 창립, 지방자치단체 간 교류 협력으로 국가 에너지 정책을 지방으로 전환하는 것을 목표로 현재 29개 지방자치단체(회장 염태영 수원시장)가 참여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