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부고] '날개 없는 천사' 김길윤 여사 별세…향연 81세
[부고] '날개 없는 천사' 김길윤 여사 별세…향연 81세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8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5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 김길윤 여사

‘날개 없는 천사’로 널리 알려진 김길윤 여사(일심봉사회 회장)가 25일 향연 81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김 여사는 1978년부터 지금까지 40년간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에 헌신했고 모친(박차은)부터 자녀, 며느리, 손자까지 4대가 봉사명문가로 표창받았으며 적십자봉사장 금장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3년에는 국민 추천을 받아 상을 주는 ‘국민추천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고 지난해에는 대구시 자랑스런 시민상(특별상)을 수상했다.

젊어서부터 생활비를 쪼개 60여 년을 가업처럼 이웃사랑과 나눔을 실천해 온 김 여사는 식비를 아껴 장학금을 기부했고 두 아들(장남 신규창, 차남 신규영)은 해마다 수천만 원의 성금을 내고 있으며, 손자들도 대를 이어 독거노인을 돌봐주는 등 봉사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다.

고 김길윤 여사가 지난 2014년 두 아들과 손자와 함께 활짝 웃고 있다.

▲ 김길윤(일심봉사회 회장)씨 별세, 신규창(의사)·규영(제약회사 근무)씨 모친상=대구 남구 대명동 영남대병원 장례식장 201호, 발인 27일. 연락처 010-9365-7799.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