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경찰서, 보험사기 조직 15명 검거
상주경찰서, 보험사기 조직 15명 검거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6일 19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7일 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경찰서
상주경찰서(서장 강성모)는 26일 보험사기 조직 15명을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24일 오후 10시 25분께 상주시 남장동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를 조사하던 중 사고가 가벼운데도 불구하고 차량 운전자와 탑승자 전원(차량 2대, 인원 8명)이 진단서를 제출한 것을 의심한 교통조사팀이 차량 이동 구간 내 방범용 및 사설 CCTV를 확인하고 휴대폰 통화 내역 등을 조사해 보험 사기임을 밝혀냈다는 것.

검거된 A 씨(23) 등 피의자 15명은 렌트카 업체에서 차량을 대여해 고의로 경미한 교통사고를 내고 병원 치료를 받은 후 이를 근거로 보험금을 받아내는 소위 보험사기를 하거나 공범을 모집해 고의로 교통사고를 내게 한 후 그 대가로 보험금 중 일부를 받는 수법을 사용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이들 일당은 지난 1월 28일부터 4월 24일까지 구미와 김천·상주지역을 돌면서 총 7건의 교통사고를 내 약 6400만 원의 보험금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