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바이오메드, 스마트 웨어러블 의료기기 사업화 착수
㈜화이바이오메드, 스마트 웨어러블 의료기기 사업화 착수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8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9일 목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인프런티어·인텍플러스와 투자유치 계약 체결
포스텍 한세광 교수
포스텍(포항공과대학교) 신소재공학과 한세광 교수가 창업한 ㈜화이바이오메드가 코스닥 상장기업인 ㈜영인프런티어, ㈜인텍플러스와 지분 투자유치 계약을 체결했다.

㈜화이바이오메드는 ㈜인터로조와 공동으로 World Class 300 과제 수행을 통해 스마트 콘택트렌즈를 개발하는 벤처기업이다. ㈜화이바이오메드는 이번 계약을 바탕으로 ㈜영인프런티어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노바아시아(XinovaAsia)와 스마트 콘택트렌즈의 해외시장 진출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이를 위해 스탠포드 의과대학과 당뇨병과 녹내장과 같은 다양한 질환의 진단·치료 시스템 개발 연구를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또한, ㈜인텍플러스와 광기술을 이용한 스마트 의료기기 사업화를 공동으로 추진한다. ㈜인텍플러스는 독자적인 광학 기술을 바탕으로 한 IT 관련 외관검사 장비 전문 기업으로 다양한 바이오 진단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포스텍 한세광 교수는 “투자기업과 협력해 스마트 웨어러블 의료기기 사업화를 위한 글로벌 공동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며 이를 바탕으로 ㈜화이바이오메드를 세계적인 바이오 진단·치료 시스템 개발 회사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