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시, 9월부터 택시공익광고 시작
구미시, 9월부터 택시공익광고 시작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9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30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택시 330대 4개월 동안 래핑광고
구미시는 년말까지 지역 내 택시 330대를 이용한 공익광고를 시작한다.
구미시는 다음 달 1일부터 년 말까지 4개월 동안 지역 내 택시 330대를 이용한 공익광고를 시작한다.

이번 택시이용 공익광고에 참여하는 택시는 총 1765대 중 330대(개인택시 252, 법인택시 78)이며, 택시 좌·우측에 래핑광고를 부착하고 지역 내를 누비며 홍보하게 된다.

래핑광고 슬로건은 2019년도 구미공단 50주년을 기념하고 홍보하기 위한 ‘공단50주년 열정50년, 비상50년’을 시작으로, 2020년도는 전국체전 개최, 구미브랜드 및 문화체육관광지 등 홍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창형 대중교통과장은 “이번 택시이용 공익광고를 통해 2020년 전국체전의 성공적 개최를 준비하고 어려운 택시업계의 경영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택시 운전자분들의 많은 협조를 당부했다.

택시이용 공익광고는 정부광고 시행지침에 따라 한국언론진흥재단과 협약을 체결하여 진행되며, 참여 택시에는 매월 홍보비가 지급된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