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법주, 추석 맞이 차례주·전통주 선물세트 출시
경주법주, 추석 맞이 차례주·전통주 선물세트 출시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1일 20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2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법주 추석 선물세트.
경주법주가 추석을 맞아 최고의 원료와 전통 비법으로 정성을 다해 빚은 차례용 전통주와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경주법주는 100% 우리쌀과 우리밀 누룩을 사용해 장기간의 저온 발효 및 숙성으로 탁월한 맛과 향을 자랑한다.

술이 돼 나오기까지 100일이나 걸려 예로부터 백일 정성으로 빚은 술로 ‘백일주’라 불리기도 했다.

화랑은 국내산 찹쌀 100%를 원료로 전통적인 방법으로 자체 생산한 누룩만을 발효해 사용하고 저온에서 150일 간 장기 숙성시켜 은은한 향과 깊고 풍부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용량은 375㎖로 낱병이나 세트로 구입이 가능하며 3본입 세트는 부담 없는 가격대의 선물용으로 적합하다.

특별한 전통주 선물을 원한다면 경주법주 초특선도 눈여겨 볼 만하다.

경주법주 초특선은 최고 품질의 우리쌀을 55% 까지 정성으로 깍아내고 전통 자루여과 공법으로 자연적으로 떨어지는 한 방울 한 방울의 술을 모아 빚은 프리미엄 청주다.

경주법주 관계자는 “차례주로서의 가치와 다양한 우리나라 음식과 조화롭게 즐길 수 있어 선물로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