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지역 중소기업 인니·베트남 시장 개척 지원
구미시, 지역 중소기업 인니·베트남 시장 개척 지원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2일 17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3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다이나톤 등 8개사 선정…6일까지 무역사절단 파견
구미시는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6일까지 5박 6일간의 일정으로 신남방 지역에 8개 기업이 참여한 무역사절단을 파견했다고 2일 밝혔다.

파견지역은 신남방 내에서도 빠른 경제성장을 보이고 있는 인도네시아(5.15%, 2018년 기준)와 베트남(7.08%, 2018년 기준)이다.

파견기업 제품의 시장성이 높고, 바이어와 품목의 정보를 충분히 교류하고 검토하는 등 상담회 사전준비를 철저히 기해 무역사절단의 실질적인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번 사절단에는 지난 5월, 구미시 중소기업 토탈솔루션지원사업의 세부사업으로 무역사절단 참가업체를 모집해 현지시장성 평가를 토대로 (주)다이나톤, 미진화장품, 엘비루셈, 비케이, 동은전지, 에프이테크, 윌비, 제이드 등 관내 수출중소기업 8개사를 선정했다.

디지털피아노을 비롯해 마스크팩, 헤어드라이기, 고주파 충전기, 액티브 옵티컬 케이블(AOC), 모바일앱, 검사용장비 등 종합품목으로 무역사절단을 구성, 현지바이어와 1:1 단체상담 및 개별상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무역사절단은 지난 2월 구미시에 개소한 대구경북KOTRA지원단 구미분소와 함께 사업을 추진, 사전에 참가기업을 방문해 제품에 대한 상세 점검 및 컨설팅을 실시해 현지 바이어 섭외 및 매칭을 내실화했고, 상담회 사후관리 지원도 가까이서 받을 수 있게 됐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구미시는 지역 중소기업이 활발히 해외시장에 진출해 강소기업 될 수 있도록 해외전략전시회 지원을 비롯한 해외규격인증, 디자인 지원 등 ‘중소기업 토탈솔루션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수출마케팅 지원을 더욱 강화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