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제51회 전국 남·여 양궁종합선수권 개막
예천군, 제51회 전국 남·여 양궁종합선수권 개막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2일 20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3일 화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군수 김학동)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제51회 전국 남ㆍ여 양궁종합선수권 대회가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제51회 전국 남·여 양궁종합선수권대회가 지난 1일부터 오는 5일까지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전을 펼친다.

올 한해를 총결산하는 이번 대회는 80개팀 4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해 남녀 개인전과 단체전, 거리별(남 90/70/50/30m, 여 70/60/50/30m)경기가 국제양궁연맹 올림픽라운드 방식으로 치러진다.

2일에서 4일까지는 거리별·개인전·단체전·혼성단체전 등 남·여부 예선경기에 이어 5일 결선경기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인터넷방송으로도 중계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 각종 국내대회에서 남자 1326점, 여자 1348점을 1회 이상 기록한 선수들만 출전자격이 부여돼 국내 최정상 궁사들의 뜨거운 맞대결이 펼쳐진다.

한국중·고양궁연맹 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대회가 양궁의 고장 예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대내외적으로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