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선물은 김천사랑상품권으로…최대 10% 특별 할인
추석선물은 김천사랑상품권으로…최대 10% 특별 할인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3일 19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충섭 김천시장이 김천사랑 상품권을 구매하고 있다. 김천시
김천시는 추석을 맞아 골목상권 활성화와 자영업자 매출 증대 등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김천사랑 상품권을 30일까지 특별할인 판매한다.

김천사랑 상품권은 5000원권, 1만 원권 2종으로, NH농협은행, 대구은행, 김천농협(본점), 새 김천·대신동·평화동·중앙새마을금고, 김천신협에서 10% 할인받아(상시 6%) 구매할 수 있다.(1인당 월 40만 원, 연간 400만 원)

시에 따르면 지난달 1일 30억 규모로 발행된 김천사랑 상품권은 8월 한 달간 4억 원 이상 판매됐다.

가맹점 또한 500개소에서 780개소까지 늘어났으며, 연말까지 1000개소 이상 확보를 목표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고 있다.

가맹점은 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가맹점 대상 업소는 대형마트(대규모 점포), 유흥주점 등을 제외한 시민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각종 소매점, 마트, 전통시장, 음식점, 주유소, 서비스업 등이다.

가맹점 지정을 원하는 업소는 사업자등록증(사본)을 지참해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많은 시민이 특별할인 판매되는 김천사랑 상품권을 구매해 지역 내 소비 촉진과 지역 자금의 역외유출을 막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