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제강부, 기술콘퍼런스 포상금 어린이재단 기탁
포항제철소 제강부, 기술콘퍼런스 포상금 어린이재단 기탁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3일 20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 제강부 직원들이 기술콘퍼런스 포상금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탁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 임직원이 포스코 기술콘퍼런스 포상금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탁해 기업시민 정신을 실천했다.

포항 제강부는 지난달 27일 열린 ‘2019 포스코 기술콘퍼런스’에서 ‘스마트 기술 기반의 제강온도 및 성분 최적화 기술’을 개발한 공로로 최고상인 혁신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해당 기술은 빅데이터·인공지능(AI) 등 4차산업기술을 활용해 생산 원가는 줄이면서 제품 품질을 높이기 위한 최적조건을 도출하는 기술로, 스마트 기술이 혁신상에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강부는 영예의 포상금 300만원의 사용처를 고민하다 지역 아동들을 위해 쓰였으면 하는 바람으로 지난 2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에 기탁했다.

이들이 기탁한 후원금은 지역 아동의 권리옹호, 올바른 인성 함양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