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민요보존회, 정기발표회·초청 공연 성황리 열려
상주민요보존회, 정기발표회·초청 공연 성황리 열려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1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09일 월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초산동에 있는 상주민요 마을에서 상주민요보존회 정기 발표회 및 초청 공연이 개최되고 있다.
상주민요보존회(회장 임중성)가 지난 6일 초산동에 있는 상주민요 마을에서 정기 발표회 및 초청 공연을 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번 공연에 영암 갈곡 들소리보존회(전남 무형문화재 제53호)와 안동 저전동 농요보존회(경북 무형문화재 제2호), 예천 통명 농요보존회(국가 무형문화재 제84-2호), 구미 무을 농악보존회(경북 무형문화재 제40호)가 함께해 관심을 높였다.

상주시 초산동에 있는 상주민요 마을에서 상주민요보존회 정기 발표회 및 초청 공연이 열리고 있다.
임중성 회장은 “상주민요보존회 정기 발표회 및 초청 공연 행사를 통해 전통문화의 전승과 보전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지역 간 연대를 강화하고 대한민국의 대표 민요로 발전하도록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87년 5월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13호로 지정된 ‘상주민요’는 매년 상주민요보존회의 정기 발표회를 통해 우리 농요와 농경문화를 소개하고 있어 전통문화 계승과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