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직 공채 추가시험 12월 14일 실시…토목 등 9급 296명 선발
지방직 공채 추가시험 12월 14일 실시…토목 등 9급 296명 선발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9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4일부터 5일간 원서접수…부족한 인력 충원 적극 나서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2019년도 제3회 공개경쟁임용시험을 오는 12월 14일 추가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지난 6월 15일 시행한 제1회 공채 결과 충원율이 낮은 시설, 방송통신 2개 직렬 4개 직류에 대해 치러진다.

채용규모는 9급 296명으로 도시계획 7명, 토목 201명, 건축 61명, 통신기술 27명으로, 최대한 시험일정을 단축해 부족한 인력충원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응시원서접수는 다음 달 14일부터 18일까지 지방자치단체 인터넷원서접수센터(http://local.gosi.go.kr)에서 실시한다.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는 오는 12월 27일, 면접시험은 내년 1월 13일부터 15일 까지 치러지며, 최종합격자는 내년 1월 22일 경상북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수험생의 혼란을 피하기 위해 시험과목 및 응시요건은 1회 공채와 같고, 전 과목을 경상북도에서 자체 출제한다.

자세한 사항은 경상북도 홈페이지 ‘시험정보’란에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추가시험은 결원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군의 인력충원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전국적 선도사례”라며 “신속한 인력충원을 통하여 경북도의 현안과 도민생활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