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2020학년도 수시모집 1차 원서접수…1916명 선발
영진전문대, 2020학년도 수시모집 1차 원서접수…1916명 선발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09일 16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까지 진행…전형료 1회 납부로 3회까지 지원
영진전문대가 오는 27일까지 수시모집 1차 원서접수를 지원받고 있다. 사진은 영진전문대 본관 전경.
영진전문대가 2020학년도 수시모집 1차 원서접수를 이번달 27일까지 진행한다.

영진전문대는 수시 1차에서 일반고교과 822명, 특성화고교과 371명, 면접 549명, 입도선매 28명, 잠재능력우수자 99명, 외국어우수자 17명, 유니테크 30명 등 7개 전형에 1916명을 선발한다.

전형방법은 교과 성적만을 100% 반영하는 교과전형, 교과와 함께 면접을 활용하는 면접전형, 교과반영 없이 서류와 심층면접으로 평가하는 비교과전형으로 구분된다.

일반고·특성화고 교과전형은 고교 3년간 내신관리를 충실히 한 수험생에게 유리하다.

해당 전형은 교과성적을 100%로 반영하며 교과 성적은 고교 전 학년 전 과목 성적을 1학년 30%, 2학년 30%, 3학년1학기 40% 비율이다.

일반고 위탁직업(예술) 교육과정 이수자나 공업계 2+1이수자는 저학년 50%, 고학년 50%의 비율로 반영한다.

면접전형은 교과의 부족함을 면접으로 보완할 수험생이 응시하는 것이 좋다.

수능 최저도 반영하지 않는 이 전형은 면접을 하지만 자소서를 받지 않아 수험생 부담이 적다.

계열·학과별로 교과와 면접을 반영하는 비중이 차이가 있다.

컴퓨터응용기계계열, ICT반도체전자계열, 글로벌호텔항공관광계열, 글로벌조리전공, 부사관계열, 드론항공전자과, 콘텐츠디자인과, 간호학과는 교과 40%에 면접 60%로 면접비중이 크다.

영진전문대는 전형료 1회 납부로 최대 3회까지 복수 지원을 할 수 있어 지원자들이 학과와 전공 선택에 좀 더 기회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2019년 대학알리미 정보공시에서 취업률 79%(2017년 졸업자)를 기록하며 2,000명 이상 졸업자를 배출한 대형 전문대학 가운데 전국 1위를 차지했다.

국내외 985개 기업과 주문식교육 협약을 체결, LG디스플레이반 SK하이닉스반 삼성SDI반 등의 협약반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최근 5년간 삼성계열사에 417명, LG계열사 524명, SK계열사 199명 등 국내 대기업에 총 2629명이 취업했다.

해외취업도 지난해 167명으로 100명 선을 돌파했으며 올해는 198명을 기록하는 등 해를 거듭할수록 좋은 성과를 올리고 있다.

이대섭 입학지원처장은 “내년도 입학생들의 등록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장학금 지급 범위를 확대하고 신설했다”며 “‘영진프라이드장학금’은 최초 합격자 중 상위 50%까지 장학금 50만 원을 일괄 지급한다”고 밝혔다.

또 “기존의‘영진주문식교육장학금’대상 인원도 200% 확대했고 신입생 중 장학금 대상자들에겐‘입학금장학금’으로 입학금을 100% 지원한다”고 덧붙였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