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환경부 '상수도 현대화 사업' 국비 267억 확보
상주시, 환경부 '상수도 현대화 사업' 국비 267억 확보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까지 총 445억 투입해 블록시스템 등 구축
상주시가 환경부 주관 ‘상수도 현대화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국비 267억 원을 확보했다.

이에 시는 올 하반기부터 2023년까지 5년간 총 사업비 445억 원(국비 267억 원과 도비, 시비)을 투입해 노후관 정비 139.9Km와 블록시스템(43개소) 및 유지관리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황천모 시장은 “본 사업을 통해 건강하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과 수도시설 유지관리비 절감, 생산비 절약, 효율적인 상수도 경영 개선 등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023년까지 이 사업이 완료되면 상주시는 현재 64.1%인 유수율(공급한 수돗물 총량 중 누수 되지 않고 공급된 수량의 비율)을 85%까지 높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