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청,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 평가 '최우수'
대구 달서구청,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 평가 '최우수'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0일 17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질의 사업 호평
대구 달서구청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 사업수행기관인 백세기획사업단에서 어르신들이 현수막을 제작하하고 있다. 달서구청
대구 달서구청이 지난해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10일 달서구청에 따르면, 보건복지부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주관하는 ‘2018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평가’는 사업운영과 사업별 예산집행, 사업추진성과 등을 심사한다.

지난해 달서구청 노인일자리·사회활동지원사업에는 8개 수행기관, 35개 사업단을 통해 3334명의 어르신들이 참여했고, 일자리 확대뿐만 아니라 질적인 측면에서도 사업을 발굴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사업수행기관인 대구달서시니어클럽도 시장형사업단부문에서 대상을, 공익활동부문에서 우수상을 받는 쾌거를 이뤘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1일 서울 콘래드호텔에서 진행된다.

달서구청은 올해 쓰레기분리수거 홍보, 버스정류장 금연지킴이 등 11개의 사업단을 발굴해 총 46개 사업단을 운영, 3900여 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와 사회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태훈 청장은 “노인일자리 창출 활성화를 위해 힘써준 수행기관과 참여 어르신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 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