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한국에너지재단, 지진피해 저소득 가구 에너지효율 개선사업 추진
포항시·한국에너지재단, 지진피해 저소득 가구 에너지효율 개선사업 추진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2일 09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2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는 한국에너지재단과 공동으로 지진피해를 입은 저소득층 가구에 대한 에너지효율 개선사업을 확대 실시한다.

신청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가구 및 차상위계층, 복지사각지대 일반저소득 가구 중 지진피해 가구로서, 주민등록상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10월 11일까지 신청하면 되며 사회복지기관 등에서도 대상 가구를 추천할 수 있다.

지원대상은 에너지 이용 기반시설이 없는 가구, 단열, 창호, 보일러 노후화 등으로 에너지 사용 환경이 열악한 가구, 에너지바우처, 연탄쿠폰 지원대상 등 에너지 사용에 어려움을 겪는 가구 등 사업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가구에 한해 지원된다.

주요 지원내용은 저소득가구 거주주택 단열, 창호, 바닥공사, 보일러 교체 등 에너지효율 개선공사와 에어컨 등 에너지절감형 냉방기기 보급 등이다

시는 신청 또는 추천된 가구에 대해 방문 조사 등을 거쳐 지원 대상과 지원내용을 결정할 계획이다.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많은 저소득 가구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앞으로도 저소득 가구의 에너지효율화 사업 지원 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주거복지 체감수준을 높이는 데 적극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에 대해서는 한국에너지재단 콜센터(1670-7653) 또는 공동주택과(270-3723) 통해 문의할 수 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