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부동산 실거래 신고 기간 30일로 단축
경북도, 부동산 실거래 신고 기간 30일로 단축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5일 17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2월부터 시행
경북도청사
경북도 부동산 실거래 신고 기간이 30일로 단축되는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 법률이 내년 2월 21일부터 시행된다고 15일 밝혔다.

개정 법률은 부동산 거래신고 기한이 거래계약 체결일로부터 기존 60일에서 30일 이내로 단축되며, 거래계약이 해제되거나 취소된 경우에도 확정일로부터 30일 이내 신고하도록 했다.

또 부동산 거래계약 체결을 하지 않았거나 부동산 거래 신고 후 계약 해제가 없었음에도 거짓으로 신고하는 행위를 부동산 거래신고 금지행위에 추가했다.

부동산 거래 및 해제 등의 신고, 외국인의 부동산 취득·보유 등 신고 받은 내용의 확인을 위해 필요할 경우 국토교통부가 직접 또는 시·군과 공동으로 조사할 수 있는 권한과 근거 규정도 마련됐다.

이는 현행 제도의 운용상 나타난 일부 미비점을 개선 보완하고 부동산 시장을 교란하는 행위인 업·다운계약, 허위신고 등을 방지해 공정하고 투명한 부동산거래 시장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이다.

김기섭 경북도 토지정보과장은 “해당 개정 법률이 공포 후 6개월 뒤인 내년 2월 21일부터 시행되므로 시·군과 공인중개사협회 등 관련 기관·단체를 통해 적극 홍보해 규정 미숙지로 인한 도민의 피해가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