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 60대, 박주영축구장 조명탑서 또 고공농성
[포토] 대구 60대, 박주영축구장 조명탑서 또 고공농성
  • 박영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6일 1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현장에 배치된 위기협상팀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16일 오전 8시 10분께 대구 동구 율하동 박주영 축구장 조명탑에서 A씨(62)가 아파트 인근 취객 소란 문제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다. A씨는 지난 6월 17일에 같은 이유로 조명탑에 올라 고공농성을 했었다.

박영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영제 기자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