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전국 유일 실내건축시공관리반 전원 장학금
영진전문대, 전국 유일 실내건축시공관리반 전원 장학금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6일 18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7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학년 22명 총 6400만원 받아
영진전문대 실내건축시공관리반(건축인테리어디자인계열) 2학년 22명 전원이 2학기 개강과 함께 국보디자인으로 총 6,400만 원의 장학금을 받았다.
전국 유일의 영진전문대 실내건축시공관리반이 주목받고 있다.

건축인테리어디자인계열이 전국에서 유일하게 개설한 실내건축시공관리반 2학년 22명 전원은 최근 국보디자인으로 총 6400만 원의 장학금을 받았다.

해당 장학금은 22명의 2학기 전액 등록금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국내 실내건축공사업 도급 순위 1위인 이 회사는 실내건축시공관리반과 협약으로 지난 2017년부터 이 반 출신들을 채용해 오고 있다.

실내건축시공관리반은 사회맞춤형사업(Linc+)으로 개설돼 올해로 3년차 사업에 참여 중이다.

국보디자인을 비롯해 다원디자인, 삼원S&D 등 국내 도급순위 상위 업체들과 협약으로 이들 산업체 현장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국보디자인 인사담당자는 “지난 여름방학 현장실습에 영진 학생 11명을 받아 공사현장에 파견했다”며 “학생들 실력이 우수해 전원 채용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또 “우리가 요청한 인재상을 대학에서 질 키워준데 감사하는 마음을 장학금으로 대신 전했다”고 덧붙였다.

이지훈 지도교수는 “2017·2018년 졸업자의 90% 이상이 협약 업체로 취업됐다”며 “산업체와 대학이 함께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기업체에선 현장 실무자를 강의실에 투입하고 있다”고 밝혔다.

결국 “실내건축 시공 현장의 핵심기술을 가르쳐 줘 산학의 결실로 현장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