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경제 활성화 중점 추경안 5823억 제출
칠곡군, 경제 활성화 중점 추경안 5823억 제출
  • 박태정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8일 18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9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은 18일 지난 제1회 추경예산 대비 417억 원이 증가한 총 5823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안)을 의회에 제출하고 예산(안)에 대한 제안설명을 가졌다고 밝혔다.

추경예산 편성은 지난 3월 제1회 추경예산 편성 이후 정부 및 경북도 추경예산편성에 따른 국·도비 보조사업과 지방세 등 추가세입 반영에 따른 것이다.

특히 현 정부의 최우선 국정 기조에 맞춰 미세먼지 등 재난안전 대책사업과 민생경제를 지원하기 위한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 및 주민숙원사업 해결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이번 제2회 추경예산 편성은 일반회계가 4730억 원에서 5040억 원으로 310억 원(6.6%)이 늘고, 특별회계는 676억 원에서 783억 원으로 107억 원(15.8%) 증가했다.

일반회계에 증액된 주요사업으로는 △군청사 주차장 조성 21억 원 △무성아파트∼국조전 간 도시계획도로개설 18억 원 △남율∼성곡 간 도시계획도로개설 10억 원 △보훈회관 건립 10억 원 △소규모 영세사업장 방지시설 지원사업 14억 원 △중소기업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13억 원 △노인일자리사업 7억 원 등이 있다.

백선기 군수는 “군민과 약속한 주요 현안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것” 이라며 “예산이 확정되는 대로 최대한 신속히 집행해 주민안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및 서민생활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