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세기 달려 온 구미산단, 100년 향해 도약…50주년 기념식 개최
반세기 달려 온 구미산단, 100년 향해 도약…50주년 기념식 개최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8일 20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9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비전 제시
구미공단 50주년 기념식 참석자들이 구미공단 열정 50년! 비상 50년을 외치고 있다. 구미시
구미시가 18일 구미코에서 열린 ‘구미공단 50주년 기념식’을 통해 구미국가산업단지 조성 반세기를 기념하고 새로운 100년의 지속 가능한 비전을 제시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날 구미공단 비전 발표에서 구미국가산업단지를 혁신연구 산업단지, 핵심소재·부품·장비 생산거점 단지, 스마트 산업단지, 항공전자 부품 소재 특화단지로 키우겠다는 새로운 50년의 구미산업의 나아갈 길을 제시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이 구미공단 50주년 기념식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구미시
‘열정 50년! 비상 50년!’을 슬로건으로 한 기념식은 공단 50주년 영상 상영과 함께 산업통상자원부 성윤모 장관이 구미 공단발전 유공자 16명에 대한 훈·포장, 대통령·국무총리 표창을 수여했다.
박종태 성일코오드 대표이사가 산업포장을 받고 있다.
㈜태웅 최선호 부회장이 통탑산업훈장, 금오공대 이승희 교수 근정포장, 성일코오드 박종태 대표가 산업포장을 각각 받았다.

예일산업(주) 류한규 대표이사와 LG 경북협의회(단체), 원익큐앤씨(단체)는 대통령 표창, 인탑스(주) 정사진 대표이사 등 4명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구미시는 1969년 9월 16일 공업단지 조성 시행 계획 인가일을 기념해 9월 16일부터 22일까지를 구미공단 50주년 기념주간으로 정하고, 문화·체육·예술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경상북도와 구미시가 주최하고 구미코가 주관하는 전시행사는 18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며, 구미공단의 역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고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내용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장세용 시장은 “조성 50주년을 맞은 구미공단은 새로운 50년을 넘어 100년을 향해 다시 뛸 준비를 하고 있다“ 며 “구미공단의 체질 개선을 위한 8대 신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2020 스마트 산업단지 선정과 구미 상생형 일자리 사업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