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전역' 미드필더 신창무, 대구FC 복귀…후반기 순위 싸움 탄력
'군 전역' 미드필더 신창무, 대구FC 복귀…후반기 순위 싸움 탄력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8일 21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9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홈경기서 환영 행사
대구FC 미드필더 신창무가 상주상무 복무를 마치고 지난 17일 팀에 복위 했다.
전역 선수들의 합류로 부상병동에서 벗어난 대구FC에 한명 더 복귀한다.

입대전 대구 중원을 책임졌던 신창무가 지난 17일 상주상무에서 군복무를 마치고 곧바로 팀 훈련에 합류했다.

대구는 지난달 아산 무궁화에서 김동진과 김선민이 돌아왔다.

주축 선수인 홍정운과 츠바사가 부상으로 빠지면서 위기를 겪고 있던 대구는 두 선수가 복귀, 맹활약을 펼치면서 전력이 강화됐다.

여기에 신창무가 돌아온 만큼 후반기 상위 스플릿 진출과 4위권 진입 목표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신창무는 대구 U-18 현풍고 출신으로 지난 2014년 입단한 뒤 4시즌 동안 72경기에 출전, 3득점 2도움을 기록했다.

과감한 슈팅과 뛰어난 테크닉을 갖췄으며 지난 2016년 팀의 K리그1 승격, 2017년 K리그1 잔류를 이끌었다.

지난해 1월 상주에 입대, 37경기 2득점 2도움을 기록했으며 프로 통산 109경기 5득점 4도움을 기록 중이다.

신창무는 “팀이 더 좋은 환경과 성적을 유지하고 있는 만큼 후반기 대구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며 “팀에 도움이 되기 위해 낮은 자세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대구는 오는 28일 제주UTD와의 홈경기에 신창무의 전역 환영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