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366억원 확보
경북도,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366억원 확보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9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도화사업 등 탄력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올해 행정안전부로부터 재난안전을 위한 특별교부세 366억4800만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확보액 중 도 시행 사업비가 82억300만원으로 지방도 917호선 울진구간 동해안 너울성 파도 월파방지시설 보강공사 10억원, 경북도 재난영상정보(cctv) 고도화사업 15억원, 하상 퇴적토 및 유수 지장목 정비사업 15억원, 초등학교 정문 앞 무인단속장비 설치 2억원 등이다.

시군 시행 사업비는 284억4500만원으로 영천시 임고면 제방보강 및 소교량 재가설 17억원, 경주시 오암교 개체공사 8억원, 김천시 조마면 제방 보수·보강사업 8억원 등이다.

도는 그동안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도 및 시군 사업을 적극 발굴해 행정안전부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설명하고 설득했다.

최웅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은 “도민의 안전이 가장 중요한 만큼 앞으로도 재난안전에 필요한 국비 예산 외에 특별교부세 확보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