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2021년 하반기 오픈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2021년 하반기 오픈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9일 21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 동구 도학동에 세워지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조감도. 대구시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가 2021년 하반기 문을 연다.

대구시는 동구 도학동 8만1367㎡ 터에 총사업비 4336억원을 투입하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공사가 이달 초 시작됐다고 19일 밝혔다.

대구센터는 행정동, 전산동, 방문자센터 등으로 구성해 2021년 8월 준공한다.

센터 상주인력은 600여명으로, 4천억원 생산 유발효과와 2천억원 부가가치 유발효과가 있을 것으로 대구시는 전망했다.

대구시는 2015년 다른 도시와 경쟁 끝에 행정안전부 전산센터 격인 대구센터를 유치했다.

정영준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대구가 4차 산업혁명 중심도시로 성장하고 지역 경제가 활성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