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제26회 소백예술제' 개막
영주시 '제26회 소백예술제' 개막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20일 07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후 7시 시민회관 공연장서 개막식 열려
제26회 소백예술제 포스터.
예술인과 시민이 함께 소통하고 교류하는 예술인의 큰 잔치인 ‘제26회 소백예술제’가 20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29일까지 10일간 영주시민회관 공연장 및 전시실에서 펼쳐진다.

이번 소백예술제는 ‘향기로운 삶, 아름다운 세상! 예술로 공감하기’라는 슬로건으로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영주지회 주관으로 지역 대표 예술제로서 올해로 스물여섯 해를 맞고 있다.

이에 따라 축제는 지역 영주 예총 8개 협회가 음악, 무용, 연극, 연예예술, 국악, 문인, 미술, 사진작가 참가해 공연과 전시를 통해 창의적 능력을 발휘하고 다양한 창작물을 보여주면서 관객의 호기심을 자극 관객과 함께 호흡하는 화합의 장으로 개최된다.

올해는 20일 오후 7시 시민회관 공연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제25회 애창곡의 밤(영주음악협회), 2019 영주무용페스티벌(영주무용협회)이 개최된다.

공연일정으로는 입체낭독극-스트립티즈(영주연극협회, 22일 오후 5시), 2019행복콘서트(영주연예예술인협회, 28일 오후 7시), 2019 풍류 ‘울림’(영주국악협회, 29일 오후 7시 30분), 전시 일정으로는 2019 시민과 함께하는 거리 시화전(영주문인협회, 20~29일 서천둔치), 제61회 한국미술협회영주지부 회원전(20~24일), 제21회 한국사진작가협회영주지부 회원전(26~29일)이 시민회관 전시실에서 펼쳐진다.

이혜란 영주예총 지회장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예술로 기쁨을 나누고 함께 호흡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문화예술분야 뿐 아니라 대중의 관심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다양한 작품으로 많은 시민들이 공감하고 참여하는 축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예총에서는 소백예술제 기간 중 문화예술단체 동아리축제인 2019 영주생활문화예술제를 함께 개최해 더욱더 다채로운 생활문화 공연과 전시를 보여 줄 예정이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