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최지만, 역전승 일등 공신…추격 3점포에 2루타 치고 쐐기득점
최지만, 역전승 일등 공신…추격 3점포에 2루타 치고 쐐기득점
  • 연합
  • 승인 2019년 09월 24일 1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24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즌 17호 홈런·61타점…MLB 탬파베이, AL 와일드카드 단독 2위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역전승의 물꼬를 트고 포스트시즌 출전에 총력을 퍼붓는 팀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다.

최지만은 2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 5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0-4로 끌려가던 4회 1사 1, 3루에서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스리런 홈런을 쐈다.

18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의 경기 이래 엿새 만에 터진 최지만의 시즌 17번째 홈런이다.

홈런 비거리는 123m로 측정됐다. 최지만은 시즌 타점을 61개로 늘렸다.

최지만은 보스턴 선발 욜리스 차신의 슬라이더를 퍼 올려 큼지막한 포물선을 그렸다.

최지만은 또 6-4로 전세를 뒤집은 6회에는 선두 타자로 나와 수비 시프트를 뚫고 우선상으로 흐르는 2루타를 쳤다.

곧이어 나온 아비사일 가르시아의 우선상 2루타 때 홈을 밟아 최지만은 팀의 쐐기 득점도 기록했다.

탬파베이는 7-4로 이겨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밀어내고 아메리칸리그(AL) 와일드카드 단독 2위가 됐다.

승리의 일등 공신은 반전의 토대를 만든 최지만이었다.

2회 첫 타석에서 1루수 땅볼로 잡힌 최지만은 4회 결정적인 찬스에서 홈런을 터뜨려 추격에 불을 댕겼다.

탬파베이는 4회 브랜던 로의 우월 솔로포로 4-4 동점을 이루고 이어진 2사 1루에서 윌리 아다메스의 좌월 2점 홈런을 앞세워 6-4로 역전했다.

최지만은 8회 1사 1루에선 중견수 뜬공에 막혀 4타수 2안타 3타점 2득점으로 경기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0.258로 약간 올랐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